컨텐츠 바로가기

여행후기&팁

[여행후기] 뉴질랜드 남북섬 1달 여행 5탄:: 로토루아 마지막 일정. sheep farm에서 양치기
2016.06.04 21:48 조회수 3,413 신고

 

아그로돔

 

sheep
farm

 

 

 

양 목장을 갔어요~

 

 

 

 

 

 

 

 

 

양의 털별로 양을 이렇게
사육합니다~

 

 

 

제일 일등은 메리노
..

 

 

 

저는 메리노 울은 지금
안씁니다

 

 

 

 

 

왜냐면 메리노 울은 가죽까지 같이
뜯어서 사용하기 때문이에요!

 

 

 

양이 아파합니다 ㅠㅠ양을
죽이기까지~

 

 

 

 

 

 

 

 

 

 

 

 

양은 주기적으로 털을
밀어줘야한대요~

 

 

 

이 털깍는 것도 기술이라고
합니다.

 

 

 

 

 

 

 

 

 

 

 

 

/몸짱 옵빠가

 

 

 

양을 잡고 털을
우웅~~~~~~~~밀고 있네요!

 

 

 

 

 

 

뭔가
잔혹해보이지만..

 

 

 

 

 

기술있는 양 이발사는 살하나도
안다치게 끝까지 양털을 밀어냅니다~

 

 

 

 

 

그러면 이발을 다한
양은

 

 

 

혼자 폴짝 폴짝 뛰어서 제자리로
가더군요 ㅋ귀요미 똥꾸렁내 양 ㅋㅋㅋㅋㅋㅋ냄새 장난 아님요

 

 

 

 

 

 

 

 

 

 



 

 

 

 

양치기 개 얼마나 빠르던지 ,,,~
나중에 나가서 개가 양몰이 하는 것도 보았어요

 

 

 

엄청 대단 !

 

 









 

 

개가 다 각 양을 제 위치로 올려
놓은 것이에요~

 


 

 

 

 

 

 

목장인만큼 목장 견학과 다양한
프로그램이 있었어요~

 

 

 

저는 그때 당시 혼자
한국인에다가;;

 

 

 

같이 간사람이 없어서 아쉽지만
ㅠㅠ

 

 

 

저는 이날 소젖짜기 교육을 받고
ㅋ  소젖짜기 자격증을 받아았는데~

 

 

 

어디갔는지 도통 모르겠네요 자격증을
찾아랏! ㅋ

 

 

 

 

 

 

 

 

 

 

 

마을로 돌아와

 

 

 

역시 평화로운 로토루아...아 정말
평화롭고 한적하고 .. 마을이 아기자기 귀여운 로토루아 또 가고 싶네요! ㅎㅎ

 

 

 

 

 

 

 

 

 

 

 

 

 

 

 

 

 

 

 

 

 

 

 

 

 

 

 

 

 

 

 

보자기깔고 누워요./ 햇볕도 너무
좋고 공기도 좋고...

 

 

 

 

 

 

 

 

 

 

 

 

 

 

 

 

 

 

 

이날 저녁은 로토루아의 마지막
밤...

 

 

 

혼자 펍에가서~ 한국에 보낼 편지를
썼었던것 같아요

 

 

 

나름 영어회화 열심히
공부했지만

 

 

 

아무도 안놀아줘서
;;;;;;;;ㅋㅋㅋ 걍 혼자 술먹고 댕김 ㅋㅋㅋ

 

 

 

 

 

 

 

 

 

당시 뉴질랜드 유스호스텔보면 ,,,다
워킹홀리데이로 온 유럽애들이 많더라고요~

 

 

 

왜 한국애들은 도통 보이지
않았는지ㅠㅠ 당췌 이해 불가...

 

 

 

냐하하하~~~~~~~~~~~~

 

 

 

 

 

 

 

 

 

 

 

 

 

 

내일 떠나야하는 저는 가방에 차곡
차곡 짐을 싸고

 

 

 

무슨 침낭이 젤 큼
;;;;;;;;ㅋㅋ 뉴질랜드 여름은 좀 저녁엔 추워요~

 

 

 

난방을 안하는 이곳에선 저에게 입고간
겨울 옷과 침낭이 참 유용했습니다.

 

 

 

그리고 현재는 북섬인데도
추웠는데~

 

 

 

 

 

남섬은 더
춥습니다!

 

 

 

 

 

 

 

 

 

 

 

 

 

로토루아에서 묶었던 귀여운 컨셉의
숙소

 

.

 

 

 

돌이켜보면  뉴질랜드 여행갈땐 숙소를
한군데도 예약을 안하고

 

 

 

현장에 떨어져서 게스트하우스 ,
백패커스, 유스호스텔 등을 다녀서~ 해결했었네요

 

 

 

뉴질랜드는 여행다니기 제일 편했던
것같아요.

 

 

 

인종차별도 적었고~ 치안도
좋은편이었고~버스시스템도 잘되있고~ 숙소도 찾기 쉬웠고~ 뭐 ,,쇼핑은 최악이였지만 ㅋㅋ

 

 

 

평화로운 뉴질랜드 

  • 좋아요 2
이전 글 모바일 작성글 여특사에 끼고 싶은 한 사람이 인사드립니다 :D (14) 2016.06.05
다음 글 벨기에 호텔/숙소 추천!! (44) 사진 2016.06.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