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여행후기&팁

[여행후기] 베트남여행 day 3] 사파트래킹하고 사파 떠날 준비를 하다.
2016.05.05 14:34 조회수 4,826 신고

 

 

 

 

http://blog.naver.com/snailcong/220126802442

 

 

 

사파의
아침이 밝아왔습니다


 


밤새
엄청 엄청 폭풍 비가 와서


 


다음날
트레킹이 걱정이 되었거늘,,,,,,,,,


 


비가
똑 끝쳐서 완전 좋음요
line_characters_in_love-6


 


 



 


당연히
손으로 뚝딱 뚝딱 지었을법한 사파의 오두박


 


새벽아침
참 귀여워요


 


사파에서는
늦잠을 자고 싶어도 ,,,,,,,,본인이 폭풍 수면 또는 귀마개를 하지 않는 이상


 


새벽
5-6시쯤에 깨게 되어있어요_ !


 


수닭이
엄청 엄청 크게 운답니다~


 


꼬끼오오~~~~~~~~~~~~~~~~~~~~~~~~~~꼬끼오~~~~~~~~~~~~~


 


누가
알람 좀 꺼줘 하고싶을 정도로 ㅋㅋㅋㅋㅋ 엄청 크게 울고 계속 울어요!


 


왠지
온동네 사람 다 안일어나면 ,, 안 멈출 기세랍니다



 


그래도
졸립고 그러지 않는게,


사파는
가로등도 뭐도 없기때문에 밤 8-9시되면 엄청 어두워서 다들 잠자러 가요~


저희도


이래
저래 해서 9시인가?10시인가 잤어요!





 


저도
산책 나가서 동네 길고양이 만나서 찰칵~ 시크한 표정


무섭습니다


사파의
개 고양이는 칼라가 다 비슷해요 ㅋㅋㅋㅋㅋㅋㅋ무채색에 가깝습니다


 


 


 


 


 


 


 


 


line_characters_in_love-10트레킹
이제 시작합니다!





 


역시나
~ 새벽에 비가 너무 많이 와서 땅이 미끄러워요


moon_and_james-12 발을
깨끗이 유지하고 싶지만 어쩔수 없이, 진흙범벅이에요~



트래킹 화에요 _


한국에서
신을 수 없어서 - ㅋㅋㅋㅋ해외여행시 챙겨갑니다~  운동할 때 좋아용!  따봉!


바닥이
타이어 재질이라 미끄럽지 않아용


 





 


이건
뭐시냐 ?! 왠피냐?거머리에 물려쪄용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뿌아아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


알아서
떨어진다 했으나 왠지 더 빵빵해져서 징그러워지면 무서울꺼같고 내 피가 너무 빨려서



손으로 뜯어냈어여


피가
줄줄 ㅠㅠ


 


트레킹할
때 조심하세요~ 물가에 발 집어 넣고 그러지 마세요~


 





 


그래도
밝을So는 신나서 으라차차~


으라차차!!!!!!!!!!!


 


세상을
다 가져라 으라차차~


 


완전
뒤에 떨어질텐데


신나서
만세하고있네요;;;;;;;;;;;;;;;;;;;;사진 찍어주는 친구가 조심하라했는데 찍고 나서 보니깐 ㅋㅋㅋㅋㅋㅋ


 



이세상 없을뻔


 


허거덩!


 





 



등산이 너무 좋아용~


이히히히


 


만쉐이~~~~~~해맑
해맑


 


 


 


 


 


 


 



 



 


 


 


 


 


밤부포레스트
길을 걸었어요


난이도가
쫌 높아요~  조심하세요
moon_and_james-2


 





 



다 내려와서~  찰칵 ,,,폭포 아래 모습입니다


오케이
_ 사파 오케이~


미션
클리어 입니다 _


 



물이 깨끗할것이라 생각하진 마세요 ㅋ 거머리 물려용  ㅋㅋㅋㅋㅋㅋㅋㅋ



 


사파에서
장을 보러 시장왔어요~


 


과일도
많고 맛난 도넛도 팔고


 


아몬드도
사먹고


 


옥수수도
사먹고


 



사먹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사파에서
등산복도 사고~ 반지도 샀어요


 


나중에
쇼핑거리는 게시글 하나로 쫙 올릴께요~!


 


 


사파에서
은공예집에가서 은반지나 귀걸이 같은거 사세요~  한국보다 싸요~ 세공도 쓸만하구요!ㅎㅎ

moon_and_james-17


 


베트남은
고기를 저렇게 팔아요~


 


파리가
그득 그득 앉아있어요


 


툭툭
털고 짤라서 팔아요............... 고기 정말 먹고 싶지 않게 팝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 상관없는 일이지만요~


 





 


길에서
소잡아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사파에요


 



다리랑 머리


 


불쌍


 



ㅠㅠ 불쌍해


 





 


드디어
사파에서 라오까이역으로 왔어요


우리에게
중요한건 뭐?!!!!!!!!!!!!!


 


바로
바로  코. 코. 넛. 
moon_and_james-3


 


코코넛
좋아요


 


우헬헬
꼬꼬넛 사쥬세요 -


 


코코넛은
단백질 그득이기때문에 여행중에 부족한 영양소를 채워준답니다~


 


아주
얼굴이 뽀동 뽀동 탱글해져요~



 


수저로도
벅벅 긁어먹어요! 후후후



 


 


야간기차
잠들기 전


 


하루를
마감합니다


 


굿바이
_ 사파


 


가고싶지
않아 하노이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moon_and_james-12


 



,차가 많은 하노이보다~  평화로운 사파가 더 좋았어요

 

  • 좋아요 2
이전 글 고양이를 처음 본 아기의 반응 (71) 2016.05.05
다음 글 [다낭-빈손, 베트남] Ep6-1. 깔끔한 다낭, 그리고 융깟의 시골마을 (166) 사진 2016.05.05